한국불교

한국불교세계화 모색을 위한 제5차 국제정책 세미나...출처 : 대한불교조계종 09. 11. 27

페이지 정보

작성자관리자 작성일09-12-22 15:17 조회2,191회 댓글0건

첨부파일

본문

티베트 불교를 본격적으로 연구, 수용해 한국불교의 교학과 수행의 체계를 정비하는 계기로 삼아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최연철 박사는 “지금의 서구불교는 1950년대 선불교에 대한 관심에서 시작해 남방불교의 위빠사나 수행법을 거쳐 티베트 불교의 수행과 교학으로 관심 축을 이동하고 있다”며 “이러한 관점에서 한국불교가 앞장서서 티베트 불교의 장점을 잘 파악하고 상생을 위한 실질적인 연대를 모색하는 것은 의미 있는 일”이라고 밝혔다.
 이밖에도 이치란 조계종 국제교류위원이 ‘태국.라오스 불교이해와 한국불교와의 교류’를, 산청 도성사 주지 빤냐완따 스님이 글로벌시대의 개방에 따른 한국.미얀마 불교교류 현황과 과제를 주제로 각각 발표했다.

* 자료집은 첨부파일로...

댓글
주제와 무관한 댓글, 악플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